더스트 투 디 엔드 (Dust to the End)
전체게임 정식게임 시뮬레이션 더스트 투 디 엔드 (Dust to the End)
더스트 투 디 엔드 (Dust to the End)
SALE

더스트 투 디 엔드 (Dust to the End)

장르 시뮬레이션
이용등급 청소년이용불가
창작자 Haojoy Game, Zjoy Game
배급사 2P Games
출시일 2022.04.14
태그
#스토브한글화 #높은 난이도 #싱글플레이 #2D #가성비 #턴제 #소문의 띵작 #중독성 강한 #현실적인 #3D

할인 : 2022.12.07 15:00 (UTC+12)

-45%
₩ 12,500 ₩ 6,870

게임 후기

글 작성 시 규칙 및 기준을 지켜주세요.

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주세요.

  • 너무 잘팅기는데요... 뭐가 문제죠 어휴.. 뭐만하면 팅기네 40여분할동안 3번이나 팅기네요

  • 나쁘지 않아요 적당하게 즐길 수 있을 정도

  • 제 취향이라 엔딩까지 달렸습니다~!

  • 자꾸 설치중 오류나서 재설치하라는데 여전히 안되네요 뭐가 문제일까요

    • 안녕하세요. 스토브 인디지기입니다.


      먼저, 게임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내부 테스트에서는 설치 오류가 발생하지 않아 원인 파악이 어렵네요ㅠ 불편하시더라도 오류 발생 화면의 스크린샷을 첨부해 고객센터로 문의해주시면 최대한 빠르게 해결방안을 찾아보겠습니다.


      다시 한 번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 재밌음!
    RPG보다 돈 버는게임이라고 보시는 게 좋을 것 같음

    뭔가 애매한 부분도 분명 있지만 적당히 어려운 (난이도가 어렵다기보다 마냥 수월하게 관리하기 쉽진 않은)

    그리고 돈 벌어야하는 요소도 생각보다 있어서 점차 돈이 벌리는 느낌이 상당히 괜찮네요


    할인기간에 쿠폰 추가 할인까지 하면 6천원 정도에 살 수 있는데 그정도면 충분히 혜자인듯
    플레이 시간 24시간 정도 되는거 같은데 아직 더 즐길만 한 것 같네요!

  • 대항해시대 + 양산형모바일RPG + 포스트아포칼립스


    1. 장르적으로 접근했을 때 포스트아포칼립스배경의 캐러밴 게임인데,

    대항해시대처럼 물건 사고팔고 무역으로 돈버는게임 + RPG  정도라고 볼 수 있으나,

    대항해시대처럼 꿈과 탐험 이런 희망적인 배경이 아닌 특유의 어두운 배경의 생존형 요소도 쬐금 있는 게임입니다.

    이거 저거 많이 섞긴 했는데 폴아웃같은 RPG를 생각하신다면 빠르게 뒤로가기 하세요.

    돈벌고 생존하고 비중이 좀 큽니다.



    2. 인디는 인디

    일러스트 자체는 나쁘진 않으나, 전체적인 연출 그래픽 디테일, 밸런스, 게임볼륨, 사운드 등등 전체적으로 다 아쉽습니다.

    나쁘진 않지만 추천하기도 애매한...

    특히 생존형 느낌을 주려고 음식, 물 이런걸 구분해놓고 많이 소모해놓긴 했는데

    비중이 너무 큽니다. 상점에서 싼가격에 쉽게 살 순 있지만 무게감이나 이런게 초반엔 최악요소이며

    어느정도 진행이후 탈것이 등장하더라도 비중이 큰편이라 ...


    거기다 전투원 비전투원 등 용병들을 고용하게 되면

    몸값 + 월급존재로 인해 돈을 지속적으로 벌어야만합니다.

    캐러밴을 통해 돈도 벌고 전투도 같이 진행해야해서 RPG만 보고 오신다면 정말 비추합니다.



    3. 번역이 구림

    유투버 영레기 님 영상에서 스토브인디의 한글번역 개념자체에 대해 설명을 들었을 때 기대가 좀 됐는데

    존댓말 반말을 왔다갔다 하는 요상한번역

    html같이 소스코드가 그대로 드러나는 번역퀄 등으로 몰입에 상당히 방해가 됩니다.

    게임 진행자체에는 크게 영향이 있다고 보기엔 어려우나

    스토브인디가 추구하는 번역에 걸맞는지는 전혀 모르겠습니다.



    종합적으로 게임퀄도 별로고 볼륨자체가 크지 않다는게 너무 눈에 확보입니다..

    시뮬레이션 요소가 엄청나게 많은것도 아니고...

    양산형 모바일 RPG 만큼도 안되는 느낌임...


    포스트아포칼립스 배경 보고 오신 분이면 크게 만족하긴 어려워보입니다.

    반값쎄일일때 사서 가격대비 면에선 괜찮다곤 보이나

    큰 기대하지 않고 하시는게,


    * 그리고 턴제전투와 마우스만 이용한 루즈한 플레이를 하기에

    이를 좋아하지않는 분께도 추천 안함

  • 세일할때 사면 괜찮음

  • 엔딩이 너무 허무하넹.. 빡치넹...내가 이룩한 용병상단들은 뭐란 말인가..후...개빡치넹

  • ㅋㅋㅋ 이런 퀄리티를 돈 받고 파는건 무슨 양심입니까 번역하는 분들께 열정페이만 바라고 제대로 된 보상을 안해주니 한글화 메리트가 떨어지는거 아닌가요


    • 안녕하세요, 스토브인디 입니다.


      먼저, 번역 이슈로 게임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불만족스러운 번역이 등장한 부분의 스크린샷을 고객센터로 보내주시면 확인 후 전달, 번역 품질 개선 업데이트를 진행하겠습니다.


      소중한 시간 내어 주신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이외에도 스토브인디에 궁금하신 점이나 의견 있으시면 편하게 말씀해주세요.
      감사합니다.

    • https://page.onstove.com/indie/global/view/8501428?boardKey=11635


      번역가분이 직접 남긴 후기입니다.


      한국어처럼 확실한 존댓말, 반말의 구분은 없지만, 영어, 중국어 그리고 기타 언어에도 우리나라처럼 명확하지는 않지만 존댓말, 반말은 있습니다. 

      예를 들어 "한 번 와서 드셔보세요"를 번역하자면 "请你试一下", "와서 한 번 먹어봐"를 번역하면 "你来试一试“가 됩니다. 


      그리고 직접적인 존댓말로도 您(높임말의 당신, 님), 你(너) 등의 구분도 있구요.

      영어에도 마찬가지로 “Would you like to try this?(드셔보시겠어요?",  "You want to try this?(먹어볼래?)"등, 상황에 따라 존댓말을 사용합니다.


      이런 상황을 생각하면서, 캐릭터가 쓰는 용어에 따라 존댓말과 반말을 판단해서 번역합니다.

      화자가 직접적으로 지정되어서, 화자의 나이나 연령대를 직접적으로 추정할 수 있으면 아예 존댓말과 반말을 구분해서 쓸 수 있어서 더 편하구요.


      처음에 절망했던 건 등장인물이 엄청나게 많아서 한 명, 한 명 세세하게 존댓말과 반말을 나누기 힘들어서 그랬습니다 ㅠㅠ

      화자가 지정되어 있었다면 편했을 텐데 그 파일을 개발사 사정으로 늦게 받게 되어 수정하지 못해 아쉬울 뿐입니다 ㅠㅠ


  • emoticon image게임 재미......emoticon image

SALE

더스트 투 디 엔드 (Dust to the End)

추천해요 47명의 유저가 추천합니다.

할인 : 2022.12.07 15:00 (UTC+12)

-45%
₩ 12,500 ₩ 6,870